좋아요 아네모네  사진 - Anemone coronaria Photos

아네모네  사진 - Anemone coronaria Photos 아네모네  사진 - Anemone coronaria Photos 아네모네  사진 - Anemone coronaria Photos









아네모네

학 명
Anemone coronaria
영문명
anemone
미나리아재비과
원산지
지중해 연안
꽃말
사랑의 괴로움
다년초여부
다년생 - Perennial plant
기타
구근 - Bulbous plants 숙근 - Perennial root
번식법
씨앗
잎종류
꽃색
최저온도
-30℃
휴면온도
적정온도
발아온도
15~20℃
발아기간
15~20일 (암발아)
  • 접목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삽목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식재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개화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결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정보제공해주신분
상세설명

아네모네 [anemone] 

쌍떡잎식물 미나리아재비목 미나리아재비과의 한 속.
 
학명  Anemone
분류  미나리아재비과
원산지  지중해 연안

 

아네모네 꽃 / 미나리아재비과의 한 속. 지중해 연안 원산이며 꽃은 적색 ·백색 ·분홍색 ·하늘색 ·황색 ·자주색 등으로 핀다.

 

알뿌리에서 7∼8개의 꽃줄기가 자라서 끝에 꽃이 1개씩 달린다. 잎은 밑에서는 3개씩 갈라진 깃꼴겹잎이고 윗부분에 달린 포는 잎처럼 생겼으나 대가 없으며 갈래조각에는 모두 톱니가 있다.

 

꽃은 4∼5월에 피는데, 지름 6∼7cm이고 홑꽃과 여러 겹꽃이 있으며, 빨간색·흰색·분홍색·하늘색·노란색·자주색 등으로 핀다. 6월에 잎이 누렇게 되면 알뿌리를 캐어서 그늘에 말려 저장하였다가, 9∼10월 기름진 중성 토양에 깊이 심는다. 번식은 알뿌리나누기나 종자로 한다.

 

북반구에 약 90종의 원종이 있다. 대표적인 아네모네 코로나리아(A. coronaria)는 지중해 연안 원산이며, 햇볕이 들고 통풍이 잘 되는 곳에서 잘 자란다. 가을에 심으며 이른봄에 꽃줄기가 나와 지름 6∼7cm의 꽃이 달린다.

 

꽃이름은 그리스어의 아네모스(Anemos:바람)에서 비롯하였다. 꽃말은 ‘사랑의 괴로움’이다. 그리스신화에서는 미소년 아도니스가 죽을 때 흘린 피에서 생겨난 꽃이라고 한다. 한국에는 설악산에서 자라는 바람꽃(A. narcissiflora), 한라산에서 자라는 세바람꽃(A. stolonifera), 흔히 볼 수 있는 꿩의바람꽃(A. nikoensis) 등이 자란다

그리스 신화에서 사랑과 미의 여신인 [아프로디테]([비너스])는 많은 남신, 남성들과 사랑을 나누었는데 그 중에는 [아도니스]라는 청년이 있었다. 남성이면서도 [아도니스]의 아름다움은 여느 여성과 여신을 능가하는 것으로 표현되고 있다.

[아프로디테]와 [아도니스]에 대한 이야기는 두 가지로 구분된다. 긴 이야기와 짧은 이야기가 있는데 짧은 이야기를 보면 다음과 같다. 즉 어느날 [아프로디테]가 아들인 사랑의 신 [에로스]와 함께 숲에서 쉬고 있었는데 사랑의 화살을 가지고 놀던 [에로스]가 그만 실수로 어머니를 찌르고 말았다. [에로스]의 사랑의 화살은 처음 보는 이성을 사랑하게 만드는 능력이 있다.

공교롭게도 때마침 [아도니스]가 근처를 지나가고 있었고 그를 본 [아프로디테]는 그에 대한 사랑에 빠지게 되었다. 그래서 그때부터 [아프로디테]는 모든 일을 내버려두고 [아도니스]와 함께 사냥을 다니면서 사랑을 나누었다. 하지만 그녀는 [아도니스]를 걱정하여 사자나 곰 같은 맹수를 사냥하지 못하게 하였고 다만 토끼나 사슴과 같은 연약한 짐승들만 사냥하도록 하였다.

그러던 어느날 [아프로디테]는 [제우스]의 부름을 받아 [올림포스]로 올라가게 되었는데 떠나면서 연인이 걱정되어 맹수를 사냥하지 말라고 신신당부를 하였다. 하지만 그녀가 떠나가자 [아도니스]는 호기를 부리면서 맹수를 사냥하려 하였으며 그가 발견한 맹수는 바로 사나운 멧돼지였다.

[아도니스]가 던진 창은 멧돼지를 맞히기는 하였지만 너무 힘이 없어 큰 상처를 입힐 수가 없었다. 대신 노한 멧돼지의 뿔에 받혀 목숨을 잃게 되었고 그의 비명소리를 들은 [아프로디테]는 부리나케 달려왔지만 이미 때는 늦었다.

그래서 [아프로디테]는 슬피 울면서 신들의 음료인 [암브로시아]를 피가 흐르는 [아도니스]의 가슴에 부어주었는데 그 흐르는 피에서 한송이 꽃이 피어났고 이를 [아네모네]라고 부르게 되었다. 이 [아네모네]는 이러한 속절없이 덧없는 사랑에서 피어났기 때문에 바람이 불면 금방 피어났다가 바람이 불면 금방 져버리고 만다.

 
+ 품종리스트
코로나리아
coronaria
+ 아네모네 코멘트
+ 아네모네 관련식물
+ 아네모네 과 혼동하기 쉬운식물
아네모네
ⓒⓒⓒ | 11.30
아네모네
ⓒⓒⓒ | 11.30
아네모네
ⓒⓒⓒ | 11.30
아네모네
ⓒⓒⓒ | 11.30
아네모네
ⓒⓒⓒ | 11.30
아네모네
ⓒⓒⓒ | 11.30
아네모네
ⓒⓒⓒ | 11.30
아네모네
ⓒⓒⓒ | 11.30
아네모네
ⓒⓒⓒ | 11.30
아네모네
bluetree | 10.31
아네모네 특이종 Anemone Blanda
bluetree | 11.08
아네모네 anemone Anemone coronaria
ⓒⓒⓒ | 01.08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 텔레그램으로 보내기
꽃 색
번식법
잎종류

등록 닫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햇빛  물  토양(배양토) 토양(PH) 통풍 재배난이도 발아난이도 삽목난이도
양지
반양지
반음지
음지
1일에 한번
3일에 한번
5일에 한번
7일에 한번
2주에 한번
배수성
통기성
유기질
염분
습기
공중분무
상관없음
산성
약산성
중성
약알카리성
알카리성
통풍
원활
보통
상관없음
아주쉬움
쉬움
보통
어려움
아주어려움
아주쉬움
쉬움
보통
어려움
아주어려움
아주쉬움
쉬움
보통
어려움
아주어려움

등록 닫기